"짐바브웨 외화 사용 금지령...BTC P2P 거래량 급증" > 코인뉴스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코인뉴스

"짐바브웨 외화 사용 금지령...BTC P2P 거래량 급증"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tops 댓글댓글 0건 조회조회 8회 작성일작성일 19-07-11 22:29

본문

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비트코이니스트에 따르면,
짐바브웨 정부가 지난달 24일(현지 시간) 외화 사용 및 거래를 제한하는 금지령을 내린 이후
비트코인 P2P 거래량이 급증하고 있다.

앞서 에머슨 음남가 짐바브웨 대통령은 지난달 연말까지
새로운 국가 화폐를 도입할 예정이며,
연말까지 미국 달러나 파운드 사용을 허용하지 않겠다"고 밝힌 바 있다.

외화 금지 조치가 시행되자 짐바브웨 내 BTC 가격은 최고 7만 6천 달러까지 상승했다.

이는 당시 BTC 글로벌 평균 가격인 11,000 달러보다 580% 높은 수준이다.
짐바브웨는 2009년 초인플레이션
(통제할 수 없는 극단적인 물가 급등 현상)에 직면하자
자국 화폐인 짐바브웨 달러를 포기하고 미국 달러, 남아프리카공화국 랜드 등
외화의 통용을 허용하는 복수통화제도를 도입한 바 있다.

추천

추천

0
비추천

비추천

0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회원로그인

접속자 현황

  • 오늘 : 54명
  • 어제 : 239명
  • 최대 : 742명
  • 전체 : 115,028명

코인온리 - 코인 커뮤니티
Copyright © 코인온리 All rights reserved.